본문 내용 바로가기

위원회 소개방통위 동향

위원회 소개
  • 위원회소개
  • 방통위 동향

방통위 동향

방송통신위원회의 동향입니다.국민에게 신뢰받는 방송통신위원회를 만들기 위해 노력하고 있습니다.

방통위 허욱 상임위원, IPTV 3사 및 콘텐츠 사업자와 간담회 개최
제목 방통위 허욱 상임위원, IPTV 3사 및 콘텐츠 사업자와 간담회 개최 담당부서 디지털소통팀
작성자 관리자 연락처 02-2110-1398
첨부파일 등록일 2019-06-26
방송통신위원회(위원장 이효성) 허욱 상임위원은 6월 25일(화) 한국프레스센터에서 KT 송재호 미디어플랫폼사업본부장, SKB 윤원영 운영총괄, LGU+ 현준용 스마트홈부문장, 남태영 한국케이블TV방송협회 PP협의회장, 김문연 한국방송채널진흥협회장과 IPTVㆍ콘텐츠 사업자 간 상생을 위한 간담회를 개최하였다.

간담회에 앞서 IPTV 3사는 콘텐츠 사업자의 IPTV 전용회선 사용료 절감을 위한 협약식을 가졌으며, KT 송재호 미디어플랫폼사업본부장, SKB 윤원영 운영총괄, LGU+ 현준용 스마트홈부문장이 협약에 서명하였다.

현재 콘텐츠 사업자들은 자사 콘텐츠를 1회선 1채널 전송방식으로IPTV 사업자에게 송출하면서, 전용회선 사용료로 매년 약 394억 원(2018년 월 사용료 기준)을 IPTV 3사에 지불하고 있다.


이번 협약의 주요내용은 1회선 1채널 전송방식 외에 여러 채널을 하나의 회선에 전송하는 ‘다중화 전송방식(1회선 다채널 전송)’을 콘텐츠 사업자가 선택할 수 있도록 하는 것으로 1회선 다채널 전송방식을 선택하면 연간 약 39억 원 절감(약 10%, 3년 계약 기준)이 가능하게 된다.

다중화 전송방식은 IPTV 3사가 관련 설비를 도입한 후 2020년부터 시행될 예정이다.



간담회


허욱 상임위원은 “다중화 전송을 하기 위해 필요한 다중화 전송장비 투자와 전용회선 매출 감소에도 불구하고 콘텐츠 사업자와의 상생 차원에서 협약을 체결한 IPTV 사업자에게 감사를 표한다”면서 “IPTV 사업자 중심으로 유료방송시장이 재편되어 가고 있는 환경에서 IPTV 사업자가 콘텐츠 사업자와의 상생에 지속적으로 노력해 달라”고 당부하였다. 끝.

목록

이전글, 다음글
이전글 방통위, 「2019 방송 공동제작 국제 콘퍼런스」 성황리 개최2019-06-20
다음글 방통위원장, 방송통신 OTT사업자 의견청취2019-06-26
  • 만족도평가
  • 지금 보고 계시는 화면의 정보와 사용 편의성에 만족하십니까?

항목관리자 홍보담당관  02-2110-1336